[감성방]
게시글 보기
[좋은글] 살아 있는 글쓰기
Date : 2020-08-13
Name : 아침편지


내가
글을 쓰겠다고 했을 때
주변에서는 어디 조용한 곳이
필요하지 않겠느냐고 농담을 섞어 건넸다.
나도 그에 동의해서 글을 쓸 공간을 찾아다녔다.
그러나 역설적으로, 글쓰기에 필요한 여러 조건을
충족하는 스터디 카페에서 쓴 글에는 누군가를
설득할 힘이 없었다. 글은 스터디가 아니라
삶이라는 것을 알았다.


- 김민섭의《경계인의 시선》중에서 -


* 글은 언제 어디에서 쓰는가.
조용하고 안락한 곳에서 쓰면 좋겠지요.
그러나 삶은 늘 조용하거나 안락하지 않습니다.
종군기자는 포탄 소리가 요란한 전장에서 글을
씁니다. 삶의 현장이 곧 글 쓰는 공간입니다.
삶의 현장에서 살아 있는 글이 나옵니다.
삶이 곧 글입니다.

오늘도 많이 웃으세요.





출처 : http://www.godowon.com/

코멘트 쓰기

개인정보 수집·이용

개인정보 수집/이용
목적 항목 보유기간
게시판에 등록된 게시글, 댓글 등록에 이용, 불법, 광고 게시글 등록 방지
이름, 비밀번호, 작성내용, IP
게시글 삭제 시 까지
* 동의하셔야 서비스를 이용하실 수 있습니다.
코멘트 쓰기

비밀번호 확인 닫기